'낙태죄' 마침내 역사 속으로

2021-01-01

[아시아경제] '낙태죄' 마침내 역사 속으로…"유산유도제 도입·건강보험 적용 시급"


1일부로 낙태의 죄를 규정한 형법 제269조 제1항과 270조 1항이 전면 폐지됐다. 2019년 4월 11일 헌법재판소가 헌법불합치 결정을 한 후 관련 법이 개정되지 않으면서 이 법은 역사 속으로 속으로 사라졌다. 한국은 캐나다에 이어 두 번째로 낙태죄의 위헌성 확인 후 새로운 처벌 조항을 마련하지 않은 국가가 됐다. 모두를위한낙태죄폐지공동행동은 지난 달 31일 기자회견을 통해 "단순히 개정입법 시한을 넘기는 방식의 비범죄화가 아니라 보다 명확하게 권리를 보장하는 입법적 진전을 이루지 못한 것은 아쉬운 일이나 세계적으로도 중요한 의미를 지니는 전례를 만들어낸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영 성적권리와재생산정의를위한센터 셰어 대표는 "간단한 시술이나 약물 처방은 1차 병원에서 하되 불가 할 경우 2·3차 병원으로 갈 수 있는 전달 체계를 마련해야 한다"며 "모자보건법과 의료법 차원에서 제대로 된 가이드가 될 수 있고 권리를 보장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전문보기) https://view.asiae.co.kr/article/2020123116370658960


(관련보도)

[노컷뉴스] '낙태죄' 시대 끝났다…"이제는 성·재생산권리 보장해야"

https://www.nocutnews.co.kr/news/5474386



셰어의 활동 소식과 성·재생산에 관한 뉴스를 받아보고 싶다면 지금 바로 셰어의 뉴스레터를 신청해 보세요. 알찬 소식으로 가득찬 뉴스레터를 월 1회 보내드립니다!